검색

성남FC, 연제운 100경기 출전… 30일 홈경기서 기념 행사 마련

“팬 여러분들게 감사, 성남에서 200, 300경기도 소화하고파”

가 -가 +

김철영 기자
기사입력 2019-07-29

- 성남 유스 출신 중앙수비수, 2016시즌 데뷔 후 성남에서만 리그 100경기 소화

   
▲ 성남 유스 출신 연제운이 리그 통산 100번째 경기를 무사히 소화했다.

[분당신문] 성남 U18 풍생고 유스 출신의 중앙 수비수 연제운은 성남에서 성장한 구단 대표 프랜차이즈 스타 연제운이 지난 21일 열린 22라운드 수원과의 경기에서 풀타임 활약, 팀 승리에 기여하며 리그 통산 100번째 경기를 무사히 소화했다.

 2016시즌에 데뷔한 후 2019시즌까지 성남에서만 100경기를 소화한 연제운은 올 시즌 철저한 몸 관리로 팀 내 유일 리그 전 경기 선발 출전중이다.  연제운은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하다. 매 경기 최선을 다해 나를 키워준 팀에서 200경기, 300경기까지 소화하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구단은 30일 오후 7시 30분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23라운드 상주상무와의 홈경기에서 연제운의 100경기를 축하하기 위한 기념행사를 진행한다. 경기 전 연제운이 직접 준비한 음료 교환권 100잔을 서문 블랙테이너에서 선착순 증정하며 하프타임을 활용해 황금열쇠 및 기념패를 증정식을 갖는다. 연제운의 팬이 직접 제작한 액자 전달식 역시 준비되어 있다.

이외에도 더위탈출을 위한 워터건 사격 이벤트, 슈팅 게임, 슬러시 빨리 먹기 대회 등을 진행하며 구단 마스코트 까오, 까비가 직접 팬들과 만나는 팬사인회가 예정되어 있다. 성남은 상주를 상대로 리그 2연승에 성공해 상위스플릿 도약에 본격적인 발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분당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