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市, 250억원 규모 ‘모바일전문펀드’ 투자 확대

게임, 콘텐츠, 솔루션, S/W 등 모바일 관련기업 집중 투자지원

가 -가 +

유일환 기자
기사입력 2011-10-04

  시는 관내로 몰려 들고 있는 모바일 관련 중소기업들을 집중 투자·지원하기 위해 오는 10월 7일부터 250억원 규모의 ‘모바일전문펀드’를 통해 기업투자를 확대한다.

모바일전문펀드는 KIF(코리아 IT 펀드)투자조합이 170억원,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50억원, 성남산업진흥재단이 30억원을 각각 출자하는 방식으로 결성된다.

운용은 창업투자사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맡아 5년의 펀드 투자기간동안 성남시에 본사 또는 주된 사업장을 둔 모바일 관련 기업을 발굴해 80억원 이상을 투자한다.

이를 통해 시는 게임, 콘텐츠, 솔루션, 스마트폰 결재 등 모바일 산업을 중점 육성한다.

또한, 지역 내 우수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성남산업진흥재단 사업과 연계한 지원을 체계적으로 제공해 기업성장과 투자 효율성을 극대화 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분당구 서현동 AK 프라자에 입주해 있는 글로벌게임허브센터(모바일 기업 19개사)와 같은 건물의 모바일게임센터(모바일기업 18개사) 등 성남에 소재한 모바일 관련기업들의 운영이 한층 힘을 받게 될 전망이다.

성남지역에는 또, 오는 2013년까지 판교테크노밸리에 관련 기업 200여개사가 추가로 입주할 계획이어서 세계적인 모바일·콘텐츠 산업클러스터로 발전을 견인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시는 지난 2002년 100억원 규모 성남벤처펀드 1호를 결성해 7년간 운영한데 이어 2007년에는 230억 규모 성남벤처펀드 2호를 조성해 7년 계획으로 운용하고 있다.

또한 앞으로 의료, 바이오, 신재생에너지 등 분야의 기업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분당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