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삭한 식빵과 통통한 새우살로 꽉 채운 ‘오즈키친 멘보샤’ 출시

가 -가 +

이미옥 기자
기사입력 2020-09-15

[분당신문]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바삭한 식빵 사이를 통통한 새우살로 두껍게 채운 ‘오즈키친 멘보샤’를 출시했다.

 

‘멘보샤’는 작은 정사각형 모양으로 자른 빵 사이에 잘게 다진 새우살을 넣어 샌드위치처럼 만들어 기름에 튀긴 중국요리이다. ‘오즈키친 멘보샤’는 정통 중국요리를 집에서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제품으로 SNS 등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큰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 바삭한 식빵 사이를 통통한 새우살로 두껍게 채운 멘보샤.    

 

‘오즈키친 멘보샤’는 통통한 새우살과 바삭한 식빵의 조합으로 풍부한 식감이 특징이다. 유탕처리가 된 에어프라이어 전용 제품으로 더욱 바삭한 맛있는 멘보샤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최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집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의 간식으로도 좋고, 어른들의 맥주 안주로도 잘 어울리는 제품이다. 가정에서는 만들기 어렵고 중식당에서는 비싼 가격이 부담스러운 멘보샤를 집에서도 간편하고 맛있게 맛볼 수 있다.

 

오뚜기는 바삭한 식빵에 통통한 새우살로 꽉 채운 ‘오즈키친 멘보샤’를 출시했다며 고급 중화요리인 멘보샤를 집에서도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분당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