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자율주행 로봇 '나르고 바이킬러' 의료서비스 데이터 구축 나서

분당제생병원, 디타스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MOU 체결

가 -가 +

유일환 기자
기사입력 2020-10-14

- 디타스와 흥일기업의 실내 자율 방역 로봇 나르고 바이킬러 운영

 
[분당신문]  분당제생병원(병원장 정윤철)은 10월 13일 디타스(대표 윤수근)와 '자율주행 로봇의 의료서비스 분야 데이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병원에서는 이규삼 행정부장, 길현경 홍보부실장이, 디타스에서는 원동식 부사장과 서정현 연구소장이 함께했다.

 

디타스는 2018년 설립된 4차산업혁명의 3D 시각화 기술, IoT 기술, AI/Big Data 기술을 융·복합하여, 고객이 원하는 IT서비스를 세상에 구현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 분당제생병원은 자율주행 로봇의 의료서비스 분야 데이터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주관하는 국가연구과제이며 인공지능 로봇을 활용한 의료시설 환경 고도화와 의료업무 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의료시설에서 활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과 학습을 통해 의료시설용 인공지능 로봇 개발을 위함이다. 

 

또한 인체에 무해한 공기 살균 기능을 탑재한 자율주행 로봇인 ‘나르고 바이킬러’의 운행으로 내원객에게는 양질의 실내 공기를 제공하도록 했다. 

 

디타스 윤수근 대표는 “분당제생병원과 협력하게 됨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를 계기로 한국의 로봇 의료서비스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으며, 분당제생병원 정윤철 병원장은 “양 기관의 협력을 넘어 4차산업과 의료가 만나 국가 산업 발전에 기여했으면 좋겠다”며, “의료 관련 IT사업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분당제생병원은 지난 2014년 산업통상자원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및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재활로봇 보급사업 병원'으로 선정되어 재활 치료용 로봇을 임상운영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분당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