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실벗' 로봇활용한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가 -가 +

김생수 기자
기사입력 2020-10-28

▲ '실벗' 로봇은 성남시 3개구 보건소 및 노인종합복지관 6개소에 9대 설치돼 운영하고 있다.

[분당신문] 성남시 보건소 3곳, 노인종합복지관 6곳에서는 10월 20일부터 어르신의 인지기능 향상 및 우울감 개선을 위해 로봇 ‘실벗’을 활용한 치매예방 및 인지기능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실벗’은 치매 서비스 접점 확대를 위해 '2020년 로봇활용 사회적약자 편익 지원사업' 공모사업 참여 및 확정에 따라 국비 국비 3억170만원 지원으로 성남시 3개구 보건소 및 노인종합복지관 6개소에 9대 설치됐다. 

 

실벗 프로그램은 성남시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올해 10월부터 12월까지 주 2회 12회로 진행되며, 로봇 실벗에 탑재된 20종 인지훈련 콘텐츠를 활용해 기억력, 시 공간력 추론 및 판단력 등을 집중적으로 훈련하며, 생활 속 거리두기 및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해 운영된다.

 

실벗을 활용한 프로그램 운영뿐만 아니라 ‘치매예방 및 인지기능 교육훈련 프로그램’ 효과성 검증 연구사업도 진행된다. 주요 연구 내용은 치매예방 및 인지기능 교육훈련 프로그램 효과평가, 프로그램 중재 대상자 강사 포커스 그룹면담, 프로그램 비용 편익 분석 모형 개발 등이다. 

 

프로그램 참가 희망자는 가까운 3개구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및 노인종합복지관 6개소로 문의하면 된다. 

 

수정구보건소 치매예방관리팀 관계자는 "실벗을 활용한 치매예방 프로그램 운영 및 연구사업을 통하여 지역사회 치매예방서비스 접점 및 접근성을 확대하고 더 나아가 치매 예방 및  중증화 진행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분당신문. All rights reserved.